'공동대책위원회'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6.19 공동대책위원회 구성 및 그 간의 경과를 알립니다.
어제 "국립세종도서관 책임운영기관 저지 공동대책위원회"(위원장 남태우)가 구성되었고 밤 늦게 성명서가 작성되었습니다. 오늘 집회를 위한 준비도 이어졌습니다. 여러분 오늘 오후 3시 광화문 정부종합청사 후문입니다. 많이 참석해 주세요. 그리고 이 시각 현재 아고라 청원인원은 748명입니다. 만 하루만의 성과로는 기대 이상이었습니다. 그래도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조금 더 노력해주세요. 도서관 이용자, 후원회원 등 우리를 지지해 줄 수 있는 모든 분께 서명의 취지를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7시부터 어김없이 3일째 1인 시위가 이어집니다. 응원해 주세요.

아래는 성명서 내용입니다.

국립세종도서관의 책임운영기관 지정을 중단하라!
- 준공 직전의 국립세종도서관 운영에 대한 안전행정부의 졸속 행정을 규탄한다! -

우리 도서관계는, 세종특별자치시에 개관하는 국립세종도서관의 준공(6월 23일)을... 앞두고 책임운영기관 지정을 강행하려는 안전행정부의 움직임에 대해 경악을 금치 못하며, 이의 즉각적인 중단을 촉구한다.

국립세종도서관은 국가 부설 연구도서관 및 전문도서관의 고도화된 지적 자원을 체계적으로 관리·보존하며, 효율적으로 제공하기 위한 정책정보협력망 사업을 핵심 임무로 하는 국가도서관이다. 또한 국립세종도서관은 본관인 국립중앙도서관과 유리되어 별도로 계획, 집행, 평가 될 수 없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안전행정부는 준공을 목전에 두고 당초의 계획을 변경하여 도서관에 적합하지 않은 책임운영기관으로 세종도서관의 운영을 전환하려 하고 있다. 더욱이 추진 과정에서 공청회 등 도서관계의 의견수렴과정을 생략한 채 일방적으로 책임운영기관 지정을 강행하고 있다.

이에 우리 도서관계는 안전행정부의 무책임하고 오만한 행정을 규탄하며, 다음과 같이 요구한다.

1. 안전행정부는 ‘행정중심복합도시 건설 기본계획’의 원안을 준수하라
2. 안전행정부는 국립세종도서관의 책임운영기관 지정에 반대하는 도서관계의 의견을 수렴하라.
3. 안전행정부는 국가도서관 운영체제의 효율성과 안정성을 보장하라.
4. 안전행정부는 국가대표도서관 기능을 말살하는 책임운영기관 지정계획을 철회하라.

국립세종도서관 책임운영기관 저지 공동대책위원회
느티나무문화재단, 도서관의친구들, 책읽는사회만들기국민운동, 한국독서지도연구회, 학교도서관협의회, 학교도서관연구회, 학교도서관정책포럼, 한국문헌정보학교수협의회, 한국비블리아학회, 한국도서관·정보학회, 한국서지학회, 한국정보관리학회, 한국문헌정보학회, 경기도사서협의회, 서울시교육청사서노동조합, (사)한국도서관협회, (사)포럼 문화와도서관, (사)한국사서협회, (사)대학도서관연합회, (사)전문도서관협의회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포럼문화와도서관


티스토리 툴바